부동산 거품에 대해서 질문 드립니다

2022. 01. 15. 14:03

유튜브에서 아니면 다른 인터넷 사이트에서 보면 부동산은 지금 거품이 많이 껴있고

언젠가는 거품이 빠질수도 있다고 하는데 이게 사실일까요? 언제쯤에 그럴까요?

사실이면 어떻게 대비를 해야 할까요??


아하에 질문하고 궁금증을 해결하세요! 지금 가입하면 125AHT을 드려요! 아하에 질문하고 궁금증을 해결하세요! 지금 가입하면 125AHT을 드려요!

총 4개의 답변이 있어요.

안녕하세요. 이종래 공인중개사입니다.

부동산이 단기에 폭등했습니다만 필요한 지역에 정부에서 공급을 하지 않거나 할 수 없다면 그 지역은 거품이 끼였다 라고 말 할 수 없습니다.
다만 최근에는 대선주자들 모두 부동산 공급이 적어 사회적 문제가 된다고 판단하고 있으므로 적정한 공급으로 인해 부동산이 안정을 찾지 않을까 생각됩니다. 물론 최근에 급등한 수도권 외곽지역의 경우 거품이 상당히 꺼질 수도 있습니다.
하지만 현실적으로 필요한 지역에 대규모의 공급을 할 수 없는 실정이므로 단기간에 부동산이 폭락할 경우는 없을 것으로 보이며 공급이 지속된다면 향후 2~3년 동안 하향 안정세를 보일 것으로 판단됩니다.

2022. 01. 17. 13:28
답변 신고

이 답변은 콘텐츠 관리 정책 위반으로 비공개되었습니다.

신고사유 :

    금호공인중개사 대표

    안녕하세요. 박지용 공인중개사입니다.

    부동산 투기가 원인이 되어 지속적으로 가격이 상승하는 형태를 거품이 꼇다라고 칭하는데 이는 몇년전부터 버블이 꼇다, 가격하락이 곧 될거다, 이런말이 많았습니다.

    하지만 지속적으로 가격은 상승이 되고 있는 형태입니다.

    하지만 코로나19로 인한 경기침체와 정부의 고강도 부동산대책, 그리고 금리인상예정까지 있기에 올해 부동산 시장은 가격 상승세가 둔화될것으로 예상됩니다.

    거품이 빠지더라도 한정된 재화인 부동산은 양극화현상이 심하게 남니다. 즉 수도권 및 광역시권의 입지좋은곳은 가격유지 및 소폭상승이 된다면, 반대로 지방권의 경우 거래감소 및 가격하락이 될 여지가 충분하겠죠

    버블이 오더라도 좋은 매물, 투자가치적으로 우수한 부동산은 수요층이 꾸준히 있기에 임장 및 공부를 통하여 눈을 넓히면 좋을 듯 보입니다.

    2022. 01. 17. 10:36
    답변 신고

    이 답변은 콘텐츠 관리 정책 위반으로 비공개되었습니다.

    신고사유 :

      안녕하세요. 유창효 공인중개사입니다.

      부동산 거품은 어제 오늘의 문제가 아닙니다.

      우리나라뿐 아니라 거의 대부분 나라들의 주요수도들

      역시 거품은 끼어 있구요.

      작년 한해 잘못된 정책등으로 인해 부동산이 너무

      심하게 오른부분들이 아무래도 부동산 하락할거라는

      의견에 힘을 주는 듯 합니다.

      하지만 그 누구도 당장 내년일지 올해일지

      10년뒤 일지는 모르는 상황입니다.

      그리고 부동산 가격의 큰 폭 하락은 우리나라 경제에

      엄청난 파장을 일으킬 수 있습니다. 일본처럼 잃어버린

      10년 .20년이 올수도 있구요.

      다만, 작년같은 가파른 상승은 없겠지만,

      부동산 가격이 지금보다 더 큰폭으로 떨어지기는 힘들

      어 보이는게 개인적인 견해입니다.

      2022. 01. 16. 04:32
      답변 신고

      이 답변은 콘텐츠 관리 정책 위반으로 비공개되었습니다.

      신고사유 :

        세종대학원 부동산

        안녕하세요. 고경훈 공인중개사/행정사입니다.

        질문에 답변드리겠습니다. 일부 전문가들은 올해에 부동산가격이 완만하게 상승할 것이라고 예측하고 있지만 현재 정부의 강력한 부동산 규제정책과 금리인상, 대통령 후보들이 주택공급 계획을 발표하는 것으로 봐서는 상승보다 하락 가능성이 높아 보입니다.

        2022. 01. 15. 20:39
        답변 신고

        이 답변은 콘텐츠 관리 정책 위반으로 비공개되었습니다.

        신고사유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