밥먹을 때 핸드폰 보면 안되는 이유

2022. 02. 02. 13:29

밥먹을 때 핸드폰 보면 안된다고 하던데

왜 빕먹을 때 핸드폰을 보면 안되는거죠?

핸드폰을 본다고 해도 밥을 꼭꼭 씹어먹으면

괜찮지 않나요? 티비보면서 밥도 먹는데

왜 핸드폰은 안될까요?


아하에 질문하고 궁금증을 해결하세요! 지금 가입하면 125AHT을 드려요! 아하에 질문하고 궁금증을 해결하세요! 지금 가입하면 125AHT을 드려요!

총 7개의 답변이 있어요.

안녕하세요. 박수진 인문·예술전문가입니다.

핸드폰을 보면서 식사하면,

꼭꼭 씹는다고 하더라도 식사에 집중하기 힘들고

그 결과 평소보다 빠른 섭취나 씹어삼킴이 발생할 수 있습니다.

그 과정에서 소화불량이 생길 수 있고 빠른 섭취가 소화기관에 무리를 줍니다.

같은 이유로 TV를 보면서 먹는 것도 좋지 않습니다.

식사에 집중도가 떨어져서 평소보다 과한 섭취를 하게 되며

비만이 될 확률이 40% 증가한다고 합니다.

2022. 02. 03. 16:23
답변 신고

이 답변은 콘텐츠 관리 정책 위반으로 비공개되었습니다.

신고사유 :

    안녕하세요. dedian입니다.

    밥먹을 때 핸드폰 보면 안되는 이유 개인적으로 3가지가 생각되는되요

    1. 스마트폰을 보며 식사하면 식사 집중도가 떨어져 평소보다 음식을 빠르게 먹거나, 대충 씹어 삼킬 수 있다

    2. 입속에서 음식이 완전히 분해되지 않은 채 위로 넘어가면서 위에 부담을 줘 속이 쓰리거나 복통이 생기고 소화불량을 유발할

    3. 음식 섭취량도 늘어난다. 식사에 집중하지 못해 자신이 얼마나 먹는지 판단하지 못하기 때문

    일단 이 3가지로 추측됩니다

    2022. 02. 04. 13:28
    답변 신고

    이 답변은 콘텐츠 관리 정책 위반으로 비공개되었습니다.

    신고사유 :

      안녕하세요. 수줍은족제비275입니다.

      밥먹을때 휴대폰에 집중하게 되므로,

      혀가 느끼는 미각이 둔화된다는 논문이 있습니다.

      그래서 유튜브 보다가 순식간에 밥 먹는 기분이 들 때도 있고

      과식으로 이어질 수가 있는 위험이 있다는게 그 이유라고 봅니다.

      또한, 함께 밥 먹는자리에서 대화 없이 휴대폰을 사용하는 것은 상대방에 대한 예의가 아니기에 또 다른 이유가 될 수가 있겠네요. TV는 함께 밥 먹으면서 같이 본다는 느낌이 있기에 그러겠네요.

      2022. 02. 04. 11:49
      답변 신고

      이 답변은 콘텐츠 관리 정책 위반으로 비공개되었습니다.

      신고사유 :

        안녕하세요. 편안한개153입니다.

        밥을 먹을 때 핸드폰을 보지 않는게 좋은 이유는

        식사 집중력이 떨어질 수 있기 때문입니다.

        무언가를 보면서 먹다보면 평소보다 음식을 빠르게 먹거나,

        대충 씹어 삼켜 위에 부담을 주기도 하고

        섭취량이 늘어 비만을 초래할 수도 있다고 합니다

        2022. 02. 04. 09:52
        답변 신고

        이 답변은 콘텐츠 관리 정책 위반으로 비공개되었습니다.

        신고사유 :

          안녕하세요. 성숙한매미175입니다.

          제가 보기에는 밥먹을 때 휴대폰을 사용하면 안된다는 말이 걱정에서 비롯된 듯 싶습니다. 작성자님 말대로 꼭꼭 음식을 씹어 드신다면 다행이겠지만 아무래도 바로 앞에 있는 휴대폰 화면에 집중하며 식사를 하게 된다면 자세도 나빠질 뿐더러 극단적으로 생각하면 체증이 올라올 수도 있습니다.

          너무 기분나빠하지 마시고 작성자님의 건강을 염려해 하신 말씀이라 생각하시면 좋을 것 같습니다.

          2022. 02. 04. 00:59
          답변 신고

          이 답변은 콘텐츠 관리 정책 위반으로 비공개되었습니다.

          신고사유 :

            가족 즉 식구(食口)의 의미는 함께 먹는다는 의미입니다.

            즉, 가족임이 증명되는 유일한 순간이 밥먹는 시간이 되겠지요.

            그래서 많은 가정에서 식사 시간은 가족과 소통하기를 바라는 마음을 갖고 있습니다.

            이때 핸드폰을 보면서 가족과의 "교류"에서 빠져 있다고 한다면 "가족"의 일원이 되기를 거부한다고 보아야 겠죠.

            "가족"의 일원이 아니라고 주장한다면 그 밥을 만들어주신 부모님, 그 밥의 재료를 사기 위해 노동을 한 부모님이 글쓰신분의 "가족"이 아니기 때문에 밥을 줘야 하는 의무도 없어지는것입니다.

            즉, 밥먹을때 핸드폰을 보면 안되는것이 아니라 밥먹고 싶으면 핸드폰을 보면 안된다는 것이되겠네요.

            뭐 여기 까지는 고루한 꼰대소리 같이 들릴 수도 있으니 자본주의적으로 말씀 드리면

            "자기 힘으로 돈벌어서 먹는 밥 아니면 밥주는 사람 말 듣는것" 이 자본주의 세상 이치입니다.

            말 듣기 싫으면 용돈이 아닌 자신의 노동으로 돈을 벌어 혼자 밥먹으면서 핸드폰을 보든 젠가를 하든 맘대로 하면 됩니다.

            2022. 02. 03. 14:15
            답변 신고

            이 답변은 콘텐츠 관리 정책 위반으로 비공개되었습니다.

            신고사유 :

              안녕하세요. 나는어디로입니다.

              스마트폰을 보며 식사하면 식사 집중도가 떨어져 평소보다 음식을 빠르게 먹거나, 대충 씹어 삼킬 수 있습니다. 입속에서 음식이 완전히 분해되지 않은 채 위로 넘어가면서 위에 부담을 줘 속이 쓰리거나 복통이 생기고 소화불량을 유발할 수 있습니다.

              2022. 02. 03. 10:09
              답변 신고

              이 답변은 콘텐츠 관리 정책 위반으로 비공개되었습니다.

              신고사유 :

                이런 콘텐츠도 있어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