Q. KAKAO, 두나무가 메인넷(플랫폼) 마켓에 뛰어든 목적은 무엇인가요?

ParaMortem 2019. 06. 27.


최근 KAKAO의 자회사 그라운드X의 플랫폼인 클레이튼

두나무의 자회사 람다256의 플랫폼인 루니버스가 출시되었습니다.

이들 플랫폼들은 dApp들이 작동할 수 있는 공간을 만들어주는 것으로 알고있는데요, 이 플랫폼 제공 기업들은 무엇을 얻게 되는건가요?

공유하고 보상받기 ♥︎

1개의 답변이 있습니다.

질문자 채택
천량아 답변자인증
크립토스퀘어 2019. 06. 28

안녕하세요 천량아 입니다.

DApp은 Decentralized Application의 줄임말로써 분산화된 응용 프로그램입니다.

흔히들 스마트폰 에서 앱을 어플리캐이션이라고 하시는데요 그렇지 않습니다.

PC 게임과 웹 으로 진행되는 모든것들도 어플리케이션이라고 불립니다.

Dapp은 기존의 중앙화된 어플리케이션과는 전혀 다른 형태의 탈중앙화된 어플리케이션을 말합니다!

이렇게되면 기업들은 왜 뛰어드느냐?

일반적으로 과거의 특정 사람들만 접근 가능했던 블록체인 기술이 DApp을 통해 보통의 사람들도 참여나 사용이더 간편해지고 쉬워지기 때문입니다.

즉 게임 금융 모든분야에서 사용이 가능하니 대기업들은 이를 노리고 고객유치등을 위해서 뛰어든다고 생각이듭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