폐럼주사 맞는 방법쯤 알려 주세요

2022. 02. 01. 04:08

40대 중반인되 폐럼주사를 종류가 2가지가 있어서 무엇을 맞자야 하는지 어떤곳에서는 1번만 맞은 끝나다도 하고 어떤 곳에서는 2개다 맞자야 한다고 하는되 예방접종 하는 정확한 방법을 알고싶어요


아하에 질문하고 궁금증을 해결하세요! 지금 가입하면 125AHT을 드려요! 아하에 질문하고 궁금증을 해결하세요! 지금 가입하면 125AHT을 드려요!

총 7개의 답변이 있어요.

대학병원 전문의

안녕하세요. 김지영 의사입니다.안녕하세요 아하(Aha) 의료, 코로나 카테고리에서 활동중인 전문의입니다.

아래는 폐렴 예방주사 접종법에 대한 글을 정리해놓은 것입니다.

참조하시어 도움이 되기를 바랍니다.

65세 이상의 노인은 국가에서 다당질 백신(23가) 1회 접종을 무료로 시행하고 있다. 65세 이전에 첫 번째 다당질 백신을 접종 받은 사람이 65세 이상이 되었다면, 접종일로부터 5년이 경과한 후 1회에 재접종을 해야 한다.

2022. 02. 02. 21:19
답변 신고

이 답변은 콘텐츠 관리 정책 위반으로 비공개되었습니다.

신고사유 :

    안녕하세요. 조인영 의사입니다.

    13가 백신과 23가 백신이 있습니다. 보통은 13가 백신을 먼저 맞고 6~12개월 정도 지나서 23가 백신을 맞는 것이 가장 효과적이라고 가이드 라인이 있습니다. 다만 13가를 한번 맞거나 23가를 바로 맞더라도 안맞는거 보다는 효과가 있고 여러가지 이유로 그렇게 하기도 합니다.

    2022. 02. 02. 20:56
    답변 신고

    이 답변은 콘텐츠 관리 정책 위반으로 비공개되었습니다.

    신고사유 :

      안녕하세요.

      폐렴 예방 접종을 크게 PCV13과 PPSV23 주사가 있으며 우리나라에서는 만 65세가 되면

      PPSV 23을 1회 무료 접종을 실시하고 있습니다.

      만성 질환이 없는 건강한 성인은 평생 PPSV 23 백신 한번 접종을 통해 폐렴 정확하게는 폐렴을 일으키는

      가장 흔한 균인 폐렴 구균에 대해 일부 면역력을 획득하게 되나 이것이 폐렴을 전부 예방한다는 뜻은 아니며

      폐렴으로 인한 사망률을 낮췄다는 것에 의의가 있습니다.

      그러나 천식이나 만성폐쇄성폐질환, 당뇨 혹은 흡연을 하는 경우는 폐렴의 발생률이 일반인 보다 높아

      65세 이전에 PPSV 23을 한번 맞은 후 65세에 한번 더 맞는 것을 권장하고 있습니다.

      PCV 13의 경우는 만성 질환 중 만성신부전, 신증후군, HIV 감염이나 항암 치료 중인 분들에서 64세 이전에

      한번 접종을 권하고 있으며 이후 65세에 PPSV 23 접종을 한번 더 맞도록 권고하는 상태입니다.

      감사합니다.

      2022. 02. 02. 12:56
      답변 신고

      이 답변은 콘텐츠 관리 정책 위반으로 비공개되었습니다.

      신고사유 :

        진단검사의학과

        안녕하세요. 홍덕진 의사입니다.

        폐렴의 주요 원인균인 폐렴구균은 사람의 코와 목에도 살고 있는 아주 흔한 세균입니다.

        나이가 들면 기관지의 균 저항력이 약해지고 모세 기관지의 균 제거 기능도 저하되면서 상기도 감염이나 폐렴에 걸리기 쉬워집니다.

        특히 흡연을 하면 기관지 섬모 활동이 줄어 호흡기 질환에 걸릴 가능성이 더 커집니다.

        독감의 대표적인 합병증인 폐렴구균 폐렴을 막기 위해 폐렴구균 예방접종을 받는 게 좋습니다.

        폐렴구균 예방접종이 코로나19를 막는 건 아니지만, 코로나19 환자에서 이차적으로 나타날 수 있는 폐렴구균 폐렴이나 폐렴구균 감염 합병증을 예방할 수 있습니다.

        특히 면역력이 약한 노인은 폐렴구균 예방접종이 권장되는데, 폐렴구균 예방접종은 폐렴구균에 의한 폐렴 및 균혈증 같은 침습성 감염의 발생을 줄입니다.

        폐렴구균 백신의 종류는 13가지 균을 막는 13가 백신과 23가지 균을 방어하는 23가 백신 두 가지이며, 연령과 면역력에 맞춰 선택할 수 있습니다.

        65세 이상의 노인은 국가에서 다당질 백신(23가) 1회 접종을 무료로 시행하고 있습니다.

        65세 이전에 첫 번째 다당질 백신을 접종 받은 사람이 65세 이상이 되었다면, 접종일로부터 5년이 경과한 후 1회에 재접종을 해야 합니다.



        2022. 02. 02. 00:34
        답변 신고

        이 답변은 콘텐츠 관리 정책 위반으로 비공개되었습니다.

        신고사유 :

          응급의학과

          일반적으로 폐렴주사로 알려진 예방접종은 폐렴구균백신을 의미합니다. 해당 주사는 65세 이상의 성인에서 1회 접종이 권고됩니다. 1회 접종 이후 5년이 경과하였다면 한 번에 한하여 추가로 접종 받으셔도 됩니다. 즉, 한 번만 맞아도 되고 두 번 맞아도 됩니다.

          2022. 02. 02. 00:05
          답변 신고

          이 답변은 콘텐츠 관리 정책 위반으로 비공개되었습니다.

          신고사유 :

            안녕하세요. 권준구 의사입니다.

            65세 미만이라면 13가 백신 투여 후 6~12개월 이후에 23가 백신을 맞는 것이 좋습니다. 23가 백신은 5년 정도마다 다시 맞는 것이 좋구요.

             1) 면역능력이 있는 65세 이상의 성인은 13가 백신 투여 후 6~12개월 이후에 23가 백신을 투여

            2) 면역결핍 상태의 65세 이상 성인, 기능적 또는 해부학적 무비증, 뇌척수액 누출, 인공와우 환자의 경우 13가 백신 투여 후 23가 백신은 8주 이후에 투여

            3) 23가 백신을 먼저 투여받은 65세 이상의 성인인 경우에는 1년 후에 13가 백신을 투여

            2022. 02. 01. 10:31
            답변 신고

            이 답변은 콘텐츠 관리 정책 위반으로 비공개되었습니다.

            신고사유 :

              가톨릭대학교 인천성모병원 가정의학과

              안녕하세요. 서민석 의사입니다.

              40대라면 폐렴 구균 예방 접종이 권장되지는 않습니다. 현재 50세 이상에서만 접종 허가가 난 상태이고 특별한 질병이 없다면 65세 이상의 노인에서만 권장이 된답니다. 나중에 50세가 넘어서는 경우에는 13가 폐렴 구균 백신 접종을 먼저 하시고 나중에 23가 백신 접종을 추가로 맞으시면 좋습니다.

              2022. 02. 01. 07:54
              답변 신고

              이 답변은 콘텐츠 관리 정책 위반으로 비공개되었습니다.

              신고사유 :

                이런 콘텐츠도 있어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