여아 소변가리기 너무 힘들어요.

2021. 05. 08. 22:43

32개월 딸인데요.

작년 8월부터 대소변 가리기 시작했어요.

쉽게 기저귀도 떼고 너무 잘해왔는데

요즘들어 다시 팬티에 싸고 이야기 하기 시작했어요.

근데 어린이집에서 대소변 가리기에 에이스라네요.

너무 잘한데요.

집에만 오면 말도 안하고 쉬하러 가자해도 안나온다고 하고 왜 그런지 답답하네요.


아하에 질문하고 궁금증을 해결하세요! 지금 가입하면 125AHT을 드려요! 아하에 질문하고 궁금증을 해결하세요! 지금 가입하면 125AHT을 드려요!

총 5개의 답변이 있어요.

하늘땅울림 영성개발원

안녕하세요? 아하(Aha) 심리 상담 지식답변자 이수현 심리상담사입니다.
질문하신 내용에 대하여 아래와 같이 답변 드립니다.

집에서만 대소변 가리기가 되지 않는거라면 게다가 잘 하다가 갑자기 변한거라면 아이의 마음을 읽어봐야 된답니다.

대부분 하지 않던 행동들,예를 들면 손가락빨기,대소변 못 가리기,음식집착,꼬집기,물건던지기 등 이러한 행동을 한다는것은 불만, 또는 어떠한 정신적인 충격으로 인해서 그런경ㅈ우가 많답니다.혹시 최근에 심하게 야댠을 맞았거나 그렇치 않으면 동생이 생긴다거나 이러한 변화들이 있는지요?

또는 아이가 첫번째 관심이였는데 첫번째 관심이 아이가 아닌 다른 무언가가 생겼는지도 살펴보셨음 합니다.

마지막으로 화장실 ,변기에 무언가 생긴 변화로 불편해서 그럴수도 있으니 잘 살펴보시길 바랍니다.

38개월이면 자기의 심리적인 것을 완전히 표현하기에는

부족하기에 대소변가리기 동화책,영상도 추천하며,

사랑의 표현도 지금보다 더 자주 해주시길 권해드립니다

2021. 05. 10. 17:15
답변 신고

이 답변은 콘텐츠 관리 정책 위반으로 비공개되었습니다.

신고사유 :

    안녕하세요? 아하(Aha) 심리 상담 지식답변자 송수원 심리상담사입니다.
    질문하신 내용에 대하여 아래와 같이 답변 드립니다.

    소변가리기는 대변가리기 보다는 어렵습니다.

    소변보는 간격을 잘 파악해서 화장실에 가도록 유도하는 것이 중요합니다.

    보통 아침에 일어나서 바로 가면 성공할 확률이 높습니다.

    현재 간헐적으로 속옷에 소변을 보는지 아니면 아예 조절이 되지 않는지 확인하기는 어렵지만, 32개월이면 아직은 대소변을 못가리는 경우도 있으므로 칭찬을 통해서 점차 소변을 가릴 수 있도록 하는것이 좋겠습니다.

    간혹, 불안 등의 심리적 이유로 소변가리기가 안되는 경우가 있는데 이 경우는 상담이나 병원진료를 통해 근본적인 문제를 해결하는 것이 좋습니다.

    2021. 05. 10. 18:21
    답변 신고

    이 답변은 콘텐츠 관리 정책 위반으로 비공개되었습니다.

    신고사유 :

      안녕하세요? 아하(Aha) 심리 상담 지식답변자 이슬비 심리상담사입니다.
      질문하신 내용에 대하여 아래와 같이 답변 드립니다.

      혹시 뱃속에 둘째가 생긴건 아닌지 확인해보시길 바랍니다

      동생이 생기는 스트레스로 인해 대소변을 못가라는 경우가 있다고 해요

      혼내기보다는 잘 달래주시고 아이와 노는 시간을 더 늘려주세요

      2021. 05. 10. 17:14
      답변 신고

      이 답변은 콘텐츠 관리 정책 위반으로 비공개되었습니다.

      신고사유 :

        안녕하세요? 아하(Aha) 심리 상담 지식답변자 이장우 심리상담사입니다.
        질문하신 내용에 대하여 아래와 같이 답변 드립니다.

        이 답변은 심리적인 요소 보다는 방법론적인 부분에 대한 조언으로 이해가 됩니다.

        팬티를 입히고 그 위에 기저귀를 입힌 다음에 소변보러 갈지 물어보시기 바랍니다.

        속옷에 기저귀를 입히는 이유는 찝찝함을 주어 아이도 느끼게 할 수 있게끔 하는 방법이기도 합니다.

        2021. 05. 09. 07:07
        답변 신고

        이 답변은 콘텐츠 관리 정책 위반으로 비공개되었습니다.

        신고사유 :

          안녕하세요? 아하(Aha) 심리 상담 지식답변자 이은별 심리상담사입니다.
          질문하신 내용에 대하여 아래와 같이 답변 드립니다.

          갑자기 아이가 대소변을 잘 가리다가 못가리는 것은 어떤 상황의 변화에 있을수있습니다

          동생이 태어나거나 혹은 심리적 압박감을 느낀다거나

          애정을 받고 싶어한다는 등 새로운 욕구의 발생에 기인해서도 생길수있습니다.

          이렇게 실수하는경우 혼을 내고 대소변 가리기에 힘을쓰는것보다 이아의실수를 보듬어주고

          당황스러운 감정이나 부끄러운감정들을 어루만져주면 좋습니다.

          그리고 어떤 상황의 변화가 있었다면 그것에 대해 스트레스를 받는것이 있는지 물어보고 줄여주면 좋아질수있을겁니다.

          2021. 05. 08. 22:53
          답변 신고

          이 답변은 콘텐츠 관리 정책 위반으로 비공개되었습니다.

          신고사유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