비오는 후각이 더 예민한 이유가 뭘까요?

2022. 08. 12. 10:54

이틀 전에 비가 내렸지요.


지하철을 타는데 말로 설명할 수 없는 냄세가 났습니다.


마치 축축한 걸래가 어딘가에 있는 듯한 그런 냄세가 정말 힘들게 하더군요. ㅠㅠ




평소에는 무딘데 비오는 날은 왜 이럴까요?


아하에 질문하고 궁금증을 해결하세요! 지금 가입하면 125AHT을 드려요! 아하에 질문하고 궁금증을 해결하세요! 지금 가입하면 125AHT을 드려요!

총 4개의 답변이 있어요.

안녕하세요. 윤도현 과학전문가입니다.


비가 오게 되면 공기 중의 수분 입자들이 증가합니다.

쉽게 말해서 습도가 올라가게 됩니다.


그로 인해서 냄새분자들이 코속에 달라붙기가 더욱 쉬운 환경이 됩니다. 그래서 평소에 맡지 못한 냄새들을 맡을 수 있습니다.


반대로 건조한 날에는 냄새 맡기가 어렵습니다.


향수를 뿌려보면 습도가 높은 날과 적은 날의 차이를 확실히 알 수 있을실겁니다.

2022. 08. 13. 09:15
답변 신고

이 답변은 콘텐츠 관리 정책 위반으로 비공개되었습니다.

신고사유 :

    안녕하세요. 이상현 과학전문가입니다.

    습도가 높아서 확산 속도가 느려지기 때문에 어떤 공간에 오래 머물게 되어서 향기를 더 진하게 맡을 수 있게 되는 것입니다.

    감사합니다.

    2022. 08. 12. 13:46
    답변 신고

    이 답변은 콘텐츠 관리 정책 위반으로 비공개되었습니다.

    신고사유 :

      경북대/물리학과

      비가 내릴 때 비 냄새가 나는 것은 흙이나 바위 속 냄새 성분입니다.
      비 냄새를 실어 나르는 것은 빗속에서 출발한 작은 알갱이들 입니다.
      이 비 냄새의 원인이 비가 내릴 때 만들어지는 "에어로졸"이라는 사실이 밝혀졌습니다.

      이 에어로졸 때문에 비에 의해 후각이 더 예민해지게 됩니다.

      2022. 08. 12. 11:39
      답변 신고

      이 답변은 콘텐츠 관리 정책 위반으로 비공개되었습니다.

      신고사유 :

        안녕하세요. 이영훈 과학전문가입니다.

        후각은 냄새 분자를 우리 몸의 후각세포가 알아차리고, 뇌에게 인지 상황을 알려서 이뤄집니다.

        이 때 습도가 높거나, 비가 오면, 공기 중에 수분이 많아지고, 코 점막에 냄새 분자가 더 잘 달라붙게 됩니다.

        그래서 향을 더 잘 인식하게 되는 것입니다.

        즉, 비가 오면 냄새 분자의 용해도가 높아져서 냄새가 더 잘 난다고 느껴지고, 오래 간다고 느껴지는 것입니다.

        평소에 무딘 것은 그만큼 냄새 분자가 코 점막에 잘 달라붙지 못하고, 쉽게 떨어지기 때문입니다.

        2022. 08. 12. 11:37
        답변 신고

        이 답변은 콘텐츠 관리 정책 위반으로 비공개되었습니다.

        신고사유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