Q. 블록체인 특구를 지정했을 때 주어지는 특혜가 무엇인가요 ?

depac 2019. 04. 15.


제주도, 강원도, 부산 등 각자 지역에서 블록체인 특구를 하겠다며 선언하기도 했습니다.

중기청 장관이 곧 블록체인 특구를 지정할 계획인 것 같습니다.

블록체인 특구를 지정했을 때 주어지는 특혜가 무엇인가요 ?

공유하고 보상받기 ♥︎

2개의 답변이 있습니다.

질문자 & 큐레이터 채택
erc20 답변자인증
거래소/전략기획팀 2019. 04. 15 87%의 채택

질문자께서 말씀하신 바와 같이 올해 7월에 이낙연 국무총리 주재로 열릴 규제자유특구위원회의 최종 심사를 거쳐 블록체인 특구 지정 여부가 결정된다고 하는데요, 유력한 후보로는 제주특별자치도와 부산광역시가 꼽히고 있습니다.

이 블록체인특구 지정이 중요한 이유는 만약 제주도나 부산이 특구로 지정될 경우 여러가지 변화들이 예상되기 때문입니다. 그러한 변화로는

첫째, 리버스 ICO와 같이 상대적으로 검증되고 위험 부담이 덜한 방식부터 점진적으로 ICO를 허용하게 될 것입니다.

둘째, 암호화폐 거래소의 법인계좌를 활용한 벌집 계좌 문제를 제주은행, 부산은행 등 지역 은행을 활용하여 실명확인 계좌 발급 및 입출금 서비스 지원이 추진될 것입니다.

셋째, 각종 세제 혜택과 함께 투자 펀드를 조성하여 블록체인 산업에 대한 활발한 투자가 있을 것으로 예상됩니다.

이러한 점에서 블록체인 특구 지정이 어떻게 되는지 한 번 지켜보는 것이 필요할 듯합니다.

답변이 도움이 되길 바랍니다.

지식인 답변자인증
IT마스터 2019. 04. 15 13%의 채택

일딴 부산광역시 와 제주도 이야기 나오고 있으나 아마 제주도 될 가능성이 있지요

2019년에는 제주도의 블록체인은 금융권 연계한 블록체인 사업을 추진 중인 부동산종합공부관리시스템이 원활하게 추진되도록

토지정보관리도 강화하는 것을 계획으로 하고 있습니다.

그중 여러업체가 있는데 코오롱베니트는 블록체인 스타트업 블로코, 부동산분야 IT서비스기업 웨이버스와 컨소시엄을 구성해 사업에

참여했으며, IBM S/W팀에서 블록체인을 기반으로 한 부동산 토지대장 모델링 및 구현을 전담했습니다.

이렇게 구축된 부동산종합공부시스템은 제주도 내 모든 부동산 장부를 대상으로 시범 운영되며, 향후 계약체결에서 등기이전까지 한번에

처리할 수 있는 부동산 거래 통합 서비스로 확대해서 2019년부터 서비스를 할 예정입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