증권형 토큰이 된다는게 무슨 의미죠?

2019. 04. 10. 11:57

STO가 Security 의 첫글자, 즉 증권형 토큰을 의미한다고 들었습니다.

이게 기존의 토큰과 비교해서 실질적으로 어떻게 다른건가요?

법과 규제가 들어가서 좀 더 안전해진다고 말하지만 그게 과연 가능한건가요??

제 말은 기존의 비트코인과 이더리움 같은경우 증권형토큰으로 탈바꿈하기가 힘들것 같은데 그럼 결국 체질개선은 힘든거 아닐까요??

아니면 다른 방안이 있을까요?

공유하고 보상받기 ♥︎

총 2개의 답변이 있습니다.

질문자 채택 답변

STO 는 증권현 암호화폐 또는 증권형 토큰(Security Token Offering) 말합니다. STO를 알기 위해서는 우선 ICO에 대해서 알아야 합니다. 그래야 STO가 나온 이유를 확실히 알수가 있습니다.

ICO를 통하여 발행되는 토큰을 유틸리티 토큰이라 하는데, 이 유틸리티 토큰을 가진 사용자는 회사에 대하여 상품이나 서비스를 구매할 수 있는 권한은 갖지만, 토큰 발행사의 이윤에 대한 지분은 별도로 요구 할 수 없습니다.

반면에 STO로 구매한 토큰은 주식의 증권과 유사하게 토큰 발행사의 자산에 대한 지분 소유권을 가진다고 볼 수 있습니다. 이것이 가장 큰 차이입니다. 또한 투자자는 주식의 배당을 받는 것처럼 토큰이 창출한 이윤을 지분 요구하거나 의결권을 갖는 등의 증권과 비슷한 개념을 갖고 있습니다.

STO의 종류로는 특정 기업이나 특정 사업의 자금조달 목적으로 발행 및 공개되는 자금조달형 STO와 부동산, 미술품 , 미래의 현금흐름 등 특정 자산의 유동화를 목적으로 발행 및 공개되는 자산유동화형 등이 있습니다.

2019. 04. 10. 12:34
35

증권형토큰은 따로 증권법에 따르는 것으로 비트코인과 이더리움같은 코인들과 본질 자체가 다릅니다. 말 그대로 모든 증권을 sto에 씌운다는 것이며 투자자가 좀 더 안전한 울타리 안에서 거래가 가능하게 되는 것입니다. 증권법은 각나라마다 기준이 다 달라서 모호하지만 확실한 법 아래에 놓이게 되어 더 많은 거래자들을 유입할 수도 있습니다.

2019. 04. 11. 02:29
17