밖에서 생활하다보면 햇빛에 그을려 피부색이 왜 변하나요

2022. 09. 21. 17:44

밖에서 생활하다보면 햇빛에 노출이되어 피부색이 변하는데 왜 그럴까요 특히 여름철에 강하고 뜨거운 태양빛에 많이 노출되게되는데 피부가 탓다고하는 현상은 왜 일까요


아하에 질문하고 궁금증을 해결하세요! 지금 가입하면 125AHT을 드려요! 아하에 질문하고 궁금증을 해결하세요! 지금 가입하면 125AHT을 드려요!

총 5개의 답변이 있어요.

자동차 부품 금속제품 분야 연구

안녕하세요. 한만전 과학전문가입니다.

사람을 포함하여 동물들의 피부 조직에는 맬라닌 색소라 부르는 갈색이나 흑색의 색소가 들어 있습니다. 이 맬라닌 색소는 햇빛을 받으면 색소의 양이 변화하고 이로인해 피부의 색이 변화게 됩니다. 이는 햇빛중에서 자외선의 영향으로 나타나는 현상이며, 처음하는 충열되듯이 빨갛게 변합니다. 피부에는 다량의 모세혈관이 분포하고 모세혈관이 자외선에 닿으면 혈액이 응집되는 현상이 나타나 피부가 붉게 변하게 되면서 검게 됩니다.

이현상은 피부의 효소가 작용하여 맬라닌색소가 합성되고 피부 원래의 색소로 복원되는 시간보다 빠르게 진행되어 결국에는 피부세포가 일부 파괴되어 검게 변합니다. 자외선에 강하게 노출되게 되면 피부는 손상되고 점차기능을 상실하게 되어 표피가 벗겨지고 검게 변합니다.

2022. 09. 21. 18:27
답변 신고

이 답변은 콘텐츠 관리 정책 위반으로 비공개되었습니다.

신고사유 :

    안녕하세요. 이상현 과학전문가입니다.


    피부세포에는 자외선을 보호하기위해서 멜라닌색소를 합성하는데요 이 멜라닌색소가 검정색을 띠기때문에 나타나는 현상입니다.


    감사합니다.

    2022. 09. 22. 22:00
    답변 신고

    이 답변은 콘텐츠 관리 정책 위반으로 비공개되었습니다.

    신고사유 :

      물리는물리네

      안녕하세요. 김두환 과학전문가입니다.

      피부가 타거나 손상되는것은 에너지가 강한 빛인 자외선 때문입니다.

      자외선에 장시간 노출되면 멜라닌세포를 죽여 검게 되고, 피부껍질이 벗겨질수도 있습니다. 또한 심한 경우에는 피부암에 걸릴수도 있죠.

      그러니 야외에 장시간 있거나 자외선이 강한날에는 꼭 자외선 차단제를 발라주시기 바랍니다.

      도움이 되셨다면 추천 부탁드립니다!

      2022. 09. 22. 14:21
      답변 신고

      이 답변은 콘텐츠 관리 정책 위반으로 비공개되었습니다.

      신고사유 :

        안녕하세요. 과학전문가입니다.

        피부가 자연스럽게 자외선 차단효과를 늘리기 위해서 검게 타게 됩니다.

        피부가 자외선과 만나면 멜라닌 색소의 합성이 증가합니다.

        멜라닌 색소는 피부를 검게 만들게 되고 검은 피부가 되기 때문에 자외선 차단을 돕게 되는 것입니다.

        2022. 09. 21. 18:25
        답변 신고

        이 답변은 콘텐츠 관리 정책 위반으로 비공개되었습니다.

        신고사유 :

          경북대/물리학과

          태양에 있는 자외선을 막기 위해 멜라닌 색소가 분비되기 때문입니다.

          멜라닌은 피부 표피와 진피 사이에 존재하는 색소입니다.
          이 색소가 많아지면 피부가 검게 되는데,

          자외선에 피부가 노출되면 피부를 보호하기 위해 멜라닌 색소를 더 만들어내게 됩니다.
          따라서 태양의 자외선에 의해 멜라닌이 많아지면 피부가 검어지게 됩니다.

          2022. 09. 21. 17:55
          답변 신고

          이 답변은 콘텐츠 관리 정책 위반으로 비공개되었습니다.

          신고사유 :

            이런 콘텐츠도 있어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