Q. 퇴사 후 건강보험,국민연금은 어떻게 해야 하나요?

아이다큐 2019. 06. 21. 조회수 1035


급작스럽게 퇴사를 하게 되었습니다.

실업급여 자격이 되어서 실업급여를 신청하여 당분간 생활하면 될 것 같은데.

건강보험, 국민연금이 걱정입니다.

그리고 부모님들이 전부 제 밑으로 피부양자 등재 되어있는데 퇴사를 하게 되면 다들 지역가입자가 되는가요?

부모님 모르게 하구 싶은데 방법이 있을까요?

공유하고 보상받기 ♥︎

1개의 답변이 있습니다.

질문자 & 큐레이터 채택
기본 아바타 윤경현 전문가 답변자인증
탤런트뱅크/급여연구소 2019. 06. 22 100%의 채택

안녕하세요? 아하(Aha)에서 활동하고 있는 탤런트뱅크 윤경현 전문가입니다.

직장에서 퇴직 시 국민연금과 건강보험은 자격상실을 신고를 하면 자동으로 지역가입자로 전환이

되며, 이럴 경우 직장가입자와는 달리 보험료의 50%가 아닌 100%를 가입자가 모두 부담하여야

합니다. 따라서 보험료에 대한 부담이 가중이 되는데 건강보험은 건강보험법 제110조 실업자특혜

조항에 의거 직장가입자격 유지제도가 있습니다. 실업직전 사업장에서 1년 이상 자격을 유지한

상태에서 퇴사 후 지역가입자가 된 후 최초 지역보험료 납부기간으로부터 2월 이내 공단에 임의

계속가입신청서를 제출하면 퇴직일로부터 36개월간 직장가입자격을 유지할 수 있습니다.

보험료는 최근 12개월 보수월액 평균금액 × 보험료율 × 50% 로 산정이 됩니다.

국민연금은 당장 소득이 없을 경우 납부유예신청을 하시면 됩니다. 물론 향후 노령연금 수급 시

그만큼 수령액이 줄어드는 단점이 있다는 것을 참조하시기 바랍니다.

감사합니다.

아하의 인사·노무 카테고리는

  1. 아하의 노무사님 답변은 질문 내용에만 기반한 단순한 소견인 관계로, 답변 노무사, 소속 사무소 및 아하플랫폼은 관련한 법률적 책임이 없습니다.
  2. 사건의 자세한 정황에 따라 다양한 해석이 있을 수 있으므로 아하의 노무사님 답변은 문제 해결을 위한 참고 용도로만 활용하시고, 자세한 것은 직접 방문하셔서 상담을 받으시기 바랍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