Q. USDT같은 스테이블코인의 시가총액이 의미가 있나요?

아하러버 2019. 07. 15. 조회수 363


USDT와 같은 스테이블 코인또한 시가총액이 존재하는 것으로 알고 있는데요.

매우 적은 가격변동성에 유통량이 곱해지면 시가총액이 계산이 될 텐데, 그렇다면 시총순위 상 및 시총의 증가는 유통량이 늘어난 것 이외에는 설명이 안되는 것 같습니다.

그렇다면 과연 USDT같은 스테이블코인의 시가총액이 의미가 있나요?

공유하고 보상받기 ♥︎

1개의 답변이 있습니다.

질문자 & 큐레이터 채택
기본 아바타 erc20 답변자인증
거래소/전략기획팀 7/15/2019 100%의 채택

테더화의 경우 미국 달러를 담보로 발행되는 스테이블 코인입니다. 따라서 테더가 발행되기 위해서는 해당 수량만큼의 달러화의 담보가 필요합니다.

그리고 테더화 자체는 달러를 대신한다는 것 외에 별다른 기능이 없는데다가, 법정화폐인 달러를 대신하여 굳이 USDT를 보유하고 있을 필요가 있느냐고 생각했을 때 USDT가 주로 투자 용도로 쓰이게 된다는 점에 주목할 필요가 있다고 생각합니다.

물론 비트코인 가격이 떨어질 때 비트코인을 테더로 바꿔 놓음으로써 보유하게 되는 테더도 있겠지만 해당 자금이 달러로 다시 바뀌지 않는다는 것은 언제든지 투자금으로 다시 사용될 수 있는 자금이라는 의미가 됩니다.

따라서 USDT의 시총이 전체 암호화폐 시장에 들어와 있는 투자금을 의미하는 것은 아닐지라도 USDT의 시가 총액이 늘어난다는 것은 투자금이 늘어나고 있다는 의미(유동성의 증가)가 되므로 암호화폐의 가격 상승에 대한 기대감을 갖게 하는 이유가 될 수 있다고 생각합니다.

답변이 도움이 되길 바랍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