헬리코박터 균 일상에서의 전염 가능성

2021. 04. 26. 10:59

헬리코박터균이 식생활이나 일상적인 활동에서 전염될 확율이 얼마나 될까요?

전염이 된다면 특별히 조심해야할 사항이 궁금합니다.

그리고 헬리코 박터 균에 감염 치료에 얼마나 시간이 소요되는지도 궁금합니다.

공유하고 돈벌기 ♥︎

총 3개의 답변이 있습니다.

질문자 채택 답변
통합치의학 전문의

안녕하세요? 아하(Aha) 의료 분야 지식답변자 정진석 의사입니다.
질문하신 내용에 대하여 아래와 같이 답변 드립니다.

전염될 가능성이 적으나 충분히 가능합니다.

헬리코박터 파이로리(Helicobacter pylori)는 위장내에 기생하는 세균으로 위점막층과 점액사이에 서식합니다. 이 세균은 우리나라에 비교적 높은 빈도로 분포하는 것으로 알려져 있으며 한 조사에 따르면 어린이의 20%, 중년층의 70%, 그리고 노년층의 경우 90%가 감염되어 있는 것으로 나타났습니다. 이들은 또 위염, 위궤양, 위암 등의 위험인자로 분류되어 있으므로 제균치료를 받아야 할 것으로 생각됩니다. 그러나 이 모든 사람들을 치료한다는 것은 비용-효과면에서 매우 비효율적이라고 생각되므로 현재까지 다음의 경우에 제균치료를 권하고 있습니다.

1) 궤양을 앓고 있거나 앓았던 흔적이 있는 환자2) 저 악성도 점막관련림프조직종양 (low grade MALToma) 환자3) H. pylori 양성인 조기위암 환자

아무쪼록 저의 답변이 문제 해결에 작게 나마 도움이 될 수 있기를 기원드립니다. 항상 건강하고, 행복하세요^^

정진석 치과의사 드림

2021. 04. 27. 15:30
이 답변은 신고를 받아 관리자 검토 결과 비공개되었습니다.
신고사유
    0
    유비스병원 가정의학과장

    안녕하세요? 아하(Aha) 의료 분야 지식답변자 김현호 의사입니다.
    질문하신 내용에 대하여 아래와 같이 답변 드립니다.

    헬리코박터균은 대변에서 나온 균이 다양한 경로를 통해 감염되는 것이 가장 중요한 원인으로 추정되고 있으며,

    위액의 역류로 타액과 치아로 올라온 균이 다시 입을 통해 상대방에게 감염될 수 있습니다.

    따라서 식사 전이나 화장실 사용 후 손을 깨끗이 시는 위생 습관을 가지면서

    가족 간에도 수저는 같이 사용하지 않으며, 국,찌개 등도 개인 그릇에 따로 덜어서 드시는 것이 예방에 도움이 됩니다.

    헬리코박터 균은 위십이지장궤양과 위암의 주요 원인으로 헬리코박터 감염시 소화성궤양이 6~10배 이상 더 발생하므로 치료를 권장합니다. 특히 위궤양, 십이지장궤양이 있거나 조기위암으로 치료받은 경우, 위나 십이지장 말트림프종이 있는 경우 반드시 치료를 해야하며, 위암의 가족력이 있거나 위선종 절제술을 받은 경우, 위축성 위염이나 장상피화생이 있는 경우는 치료를 고려해 볼 수 있습니다.

    헬리코박터 제균체료를 위해서는 2가지 이상의 항생제와 위산분비엑제제로 구성된 치료약을 1~2주간 복용하는 것이 필요합니다.

    4주 후 제균치료 여부를 확인해 보면 약 70~80% 정도가 1차 치료로 성공적인 제균치료가 됩니다.

    1차 치료에 실패하였을 경우 2차 혹은 3차 치료를 시행하게 됩니다.

    헬리코박터 제균치료가 실패하는 이유로는,

    1) 약을 정해진 용법과 용량에 따라 적절히 복용하지 못한 경우

    2) 헬리코박터균의 항생제 내성 때문에 복용한 약에 대한 저항성을 가져 치료가 되지 않는 경우를 들 수 있습니다.

    하지만 2~3차 치료를 통해 약 95% 이상에서 치료가 가능한 것으로 보고되고 있습니다.

    헬리코박터균의 재감염률은 3% 정도로 보고되고 있으며, 가족 등 주변 감염자 유무가 재감염에 영향을 주는 것으로 알려져 있습니다.

    6개월 이내 재발이 확인되는 경우가 많은데, 이런 경우 제균 치료 당시 숨어있던 헬리코박터균의 재발 가능성이 높습니다.

    다른 위장관 질환 이환여부 확인을 위해 정기적인 위내시경 검사 (증상 없을 경우 2년마다)도 권장됩니다. 감사합니다.

    2021. 04. 26. 15:01
    이 답변은 신고를 받아 관리자 검토 결과 비공개되었습니다.
    신고사유
      6
      Sheikh Khalifa Specialty Hospital 진단검사의학과 과장

      안녕하세요? 아하(Aha) 의료 분야 지식답변자 홍덕진 의사입니다.
      질문하신 내용에 대하여 아래와 같이 답변 드립니다.

      헬리코박터균은 이미 감염되어 있는 사람과 음식을 나누어 먹는 행위를 통해서 주로 감염됩니다.

      하지만 상당수의 헬리코박터균 보균자들이 무증상이므로, 음식을 나눠먹는 한국의 식생활 습관을 고려하면 완전히 예방하기는 어렵습니다.

      헬리코박터균을 보유한 사람에서 위염과 위암의 발생 비율이 유의하게 높기 때문에 헬리코박터균 제균치료를 하는 게 좋습니다.

      최신의 진료 지침은 1주일간의 항생제 치료를 권합니다.

      이 기간은 사람에 따라서 2주 이상으로 연장될 수도 있습니다.

      2021. 04. 26. 14:33
      이 답변은 신고를 받아 관리자 검토 결과 비공개되었습니다.
      신고사유
        1