피부를 때리면 붉은색으로 변하는 이유는 무엇때문인가요?

2023. 09. 16. 15:46

따귀를 맞거나 신체 부위를 때리면 그 주변이 빨갛게 변하는 것을 볼 수 있습니다. 이러한 것은 분명히 어떤 이유가 있을 것 같은데 이런 현상이 왜 생기는지 알려주세요?


총 4개의 답변이 있어요.

희망종합건축사사무소

안녕하세요. 설효훈 과학전문가입니다. 피부가 민감한 사람들은 피부를 살짝만 긁어도 피부가 빨갛게 부풀어 오릅니다. 그 이유는 일종에 두드러기 라고 합니다. 아직 정확한 이유는 밝혀지지 않았지만 피부를 긁으면 일시적으로 혈관을 확장 시키며 혈관 투과성을 증가시켜서 피부를 붉고 부어오르게 만드는 물질, 대표적으로 히스타민과 같은 물질이 일시적으로 증가되어 증상이 발생한다고 추정됩니다.

2023. 09. 16. 16:13
답변 신고

이 답변은 콘텐츠 관리 정책 위반으로 비공개되었습니다.

신고사유 :
    답변 삭제

    이 답변은 작성자의 요청 또는 모니터링으로 삭제되었어요.

    이 답변은 비공개되어 본인만 확인할 수 있어요.

    안녕하세요. 이형민 과학전문가입니다.

    신체에 충격이 가해지면 혈관이 확장되게 되는데, 이떄 확장된 혈관으로 피가 모이면서 피부가 빨갛게 변하게 됩니다.

    2023. 09. 18. 16:59
    답변 신고

    이 답변은 콘텐츠 관리 정책 위반으로 비공개되었습니다.

    신고사유 :
      답변 삭제

      이 답변은 작성자의 요청 또는 모니터링으로 삭제되었어요.

      이 답변은 비공개되어 본인만 확인할 수 있어요.

      안녕하세요. 송종민 과학전문가입니다.

      멍이 드는 이유는 정말 많습니다. 어딘가에 부딪혔거나 물건을 떨어트려서 생길 수 있고 약물이나 보조제를 복용하는 사람에게 흔히 생길 수 있습니다. 아스피린, 항응고제, 항혈소판제는 혈액이 응고하는 능력을 감소시키기 때문에 모세혈관의 손상이 일어납니다. 그로 인해 출혈이 생기면 멈추기까지 많은 시간이 소요되면서 멍이 생기기 쉬운 상황이 되는 것이죠. 나이가 들수록 멍이 자주 생기기도 하는데 노화로 모세혈관의 벽이 약해졌기 때문입니다. 특히 여성 분들은 피부가 얇아지고 보호하는 지방층이 소실되며 쉽게 생길 수 있습니다.

      2023. 09. 16. 19:08
      답변 신고

      이 답변은 콘텐츠 관리 정책 위반으로 비공개되었습니다.

      신고사유 :
        답변 삭제

        이 답변은 작성자의 요청 또는 모니터링으로 삭제되었어요.

        이 답변은 비공개되어 본인만 확인할 수 있어요.

        안녕하세요. 김재훈 과학전문가입니다.

        따귀를 맞거나 신체 부위를 때리면 그 주변이 빨갛게 변하는 이유는 혈관의 확장 때문입니다.때리거나 맞으면 해당 부위에 충격이 가해져 혈관이 손상됩니다. 이로 인해 혈관이 확장되고, 혈액이 모여들게 됩니다. 혈액이 모이면 해당 부위가 빨갛게 보이게 됩니다.

        2023. 09. 16. 16:22
        답변 신고

        이 답변은 콘텐츠 관리 정책 위반으로 비공개되었습니다.

        신고사유 :
          답변 삭제

          이 답변은 작성자의 요청 또는 모니터링으로 삭제되었어요.

          이 답변은 비공개되어 본인만 확인할 수 있어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