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세 재계약시 임의적재갱신은 무조건 2년더 살아야되나요?

2022. 10. 26. 19:00

전세 재계약시 깜빡하고 넘어가서 임의적재갱신되면 2년더 무조건 살아야되나요? 아니면 도중에 아무때나 나갈수 있나요? 알고싶습니다.


아하에 질문하고 궁금증을 해결하세요! 지금 가입하면 125AHT을 드려요! 아하에 질문하고 궁금증을 해결하세요! 지금 가입하면 125AHT을 드려요!

총 2개의 답변이 있어요.

안녕하세요. 박어상 공인중개사입니다.

님이 말씀하신 임의적 재갱신이란 아마도 묵시적갱신 을 말씀하시는것 같습니다.


임대차계약을 종료를 앞두고 임대인이 계약갱신을 거절할 때나, 임차인이 재계약을 요구하고 싶을 때는 임대차계약 만기6~ 2개월전까지 상대방에 대하여 그 의사표시를 통지하여야 합니다.

의사표시가 없으면 묵시적 갱신이 일어나고, 이때는 전임대차와 같은 조건과 기간으로 재계약이 되는 것입니다.


임차인의 계약갱신에 대하여( 1회 한정) 임대인은 거절할 수가 없습니다.


쌍방이 서로 아무 통보를 하지않아 묵시적갱신이 일어났더라도, 임차인은 언제라도 해지를 할 수있는데 해지 의사가 임대인에게 도달한지 3개월이 지나야 해지 효력이 발생합니다.


이상으로 답변이 되셨다면 추천 좋아요 부탁드립니다

감사합니다

2022. 10. 26. 19:20
답변 신고

이 답변은 콘텐츠 관리 정책 위반으로 비공개되었습니다.

신고사유 :

    리치공인중개사사무소

    안녕하세요. 곽대영 공인중개사입니다.


    묵시적갱신을 여쭤보신것 같은데요.

    임대인과 임차인 모두 아무런 말없이 만기가 지나면 이전과 같은 조건으로 임대차한것으로 보고 기간은 2년으로 봅니다.

    다만, 임차인은 묵시적 갱신 상태에서 퇴거 요청을 할 수 있고 3개월뒤에 효력은 발생합니다.

    임대인은 2년이 되기 전에 임차인에게 퇴거를 요청할 수 없습니다.


    답변이 도움이 되셨다면 추천 한번 부탁드립니다^^!

    2022. 10. 26. 21:02
    답변 신고

    이 답변은 콘텐츠 관리 정책 위반으로 비공개되었습니다.

    신고사유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