집사람이 심하게 신경질적 입니다.

2022. 08. 11. 04:52

집안내력이 어머님 오빠 본인 셋다 파이터형인생입니다. 365일 인상 하루종일 인상쓰고 다니고 뭐가 불만인지 매일 투덜대고 정치문제로 하루종일 티비 보면서 소리지르고 매일 인상쓰고 우울하다고 하고 미간에 내천자 주름이 생겼습니다. 그것도 여자가 ... 회사도 안다니고 집에 있으면서 하루종일 온몸이 아프다고 하고 ..저 살기 싫습니다.


아하에 질문하고 궁금증을 해결하세요! 지금 가입하면 125AHT을 드려요! 아하에 질문하고 궁금증을 해결하세요! 지금 가입하면 125AHT을 드려요!

총 6개의 답변이 있어요.

안녕하세요. 이은별 심리상담사/육아·아동전문가입니다.

이러한 부분이 싫다면 우선적으로 이야기를 해보시는것이 좋을듯합니다

서로간에 불편한것이 있다면 이야기해보면서 수정하고 맞추는것이 중요할듯합니다.

2022. 08. 22. 18:52
답변 신고

이 답변은 콘텐츠 관리 정책 위반으로 비공개되었습니다.

신고사유 :

    박상범 육아 및 심리 전문가

    안녕하세요. 박상범 심리상담사입니다.

    아내분께서 신경질 적인 것으로

    어느정도의 트러블이 발생한다고 하신다면

    꾸준히 대화를 나눠보시는 것이 좋을 것 같습니다

    2022. 08. 11. 23:34
    답변 신고

    이 답변은 콘텐츠 관리 정책 위반으로 비공개되었습니다.

    신고사유 :

      안녕하세요. 성문규 심리상담사/육아·아동전문가입니다.

      부부사이에 관련 대화를 나눠보시는 것이 좋을 것 같습니다

      대화가 없다면 서로에게 불만만 쌓일 것 입니다

      대화로 풀어보시그 바랍니다

      2022. 08. 11. 20:40
      답변 신고

      이 답변은 콘텐츠 관리 정책 위반으로 비공개되었습니다.

      신고사유 :

        아동, 심리, IT

        안녕하세요. 전지훈 심리상담사/육아·아동전문가입니다.

        아내분이 처음부터 그러진 않았을 겁니다.

        아마도, 가사 스트레스로 인해 그런 것 같습니다.

        아내분의 마음이 편안해 졌을 때 서로의 고충을 대화로 풀어 나가시기 바랍니다.

        2022. 08. 11. 20:15
        답변 신고

        이 답변은 콘텐츠 관리 정책 위반으로 비공개되었습니다.

        신고사유 :

          사회복지,보육,노인

          안녕하세요. 박주영 심리상담사/육아·아동전문가입니다.

          진지하게 대화를 시도해 보세요. 아내분이 집에만 있는다고 하여 노는 것은 아닙니다.

          집에 자녀들이 있다고 한다면 더더욱 육아나 가사일때문에 회사를 다니는 것 보다 더한 스트레스를 받을 수 있으며 육체적

          으로 힘들수 있습니다.

          아내분과 진지한 대화를 통해 아내분의 입장에서 대화를 경청하시고 위로해 주세요.

          아내가 화가 많아보이지만 아내가 육아나 가사일에 대한 스트레스를 들어달라고 호소하는 것일수도 있습니다.

          2022. 08. 11. 19:02
          답변 신고

          이 답변은 콘텐츠 관리 정책 위반으로 비공개되었습니다.

          신고사유 :

            육아 / 심리 / 경제

            안녕하세요. 전중진 심리상담사/경제·금융/육아·아동전문가입니다.

            이 부분에 대하여 아내분과 진지하게 이야기를 나눠보시는 것이

            좋을 것 같습니다.

            일단 아내분과 대화를 통하여 질문자님이 힘든 점 등을 아내분에게

            말을 해줌으로써 스트레스를 해소하여야 할 것으로 보입니다.

            2022. 08. 11. 15:30
            답변 신고

            이 답변은 콘텐츠 관리 정책 위반으로 비공개되었습니다.

            신고사유 :

              이런 콘텐츠도 있어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