주식을 가지고 상장을 헌뒤 주식의 가격이 오르면?

2020. 08. 14. 15:39

상장된 주식이 가격이 오르면 상장회사는 어떵게 오른만큼의 수익을 회사는 가지고 가는 건가요? 주식매수매도자끼리 플러스 마이너스가되는데. 회사가 주식을 매도해서 회사의 운용자금으로 쓰는 것인가요?

공유하고 돈벌기 ♥︎

총 2개의 답변이 있습니다.

법률적으로 기업공개란 상장을 목적으로 50인 이상의 여러 사람들을 대상으로 주식을 파는 행위를 말합니다. 기업공개는 주식을 새로 발행하여 일반 투자자에게 공모하는 신주모집과 이미 발행되어 기존 주주가 가지고 있는 주식의 일부를 일반 투자자에게 파는 구주매출로 나눌 수 있습니다. 주식을 발행한 후 주가가 상승하면 직접적 이익은 주식 투자자가 갖게 됩니다. 이미 발행한 주식의 가격이 상승한 다고 해서 기업의 자본금이 증가하는 것은 아닙니다. 자본금은 회사가 발행한 주식의 액면가 합계입니다. 즉 자본금은 현재 주식시장에서 거래되는 주식가격이 아닌 주식을 처음 발행했을 때의 가격을 기준으로 계산한 것입니다. 따라서 주식 발행 후 주가가 상승해도 기업의 자본금에는 영향을 주지 않습니다. 그러나 주가 상승은 시장에서 평가하는 기업의 가치가 상승했다는 것을 의미하므로 기업의 이미지 제고에 기여합니다. 이는 기업이 은행 대출을 받을 때도 유리하게 작용할 수 있고, 소비자들에게 긍정적 신호를 줄 수도 있습니다. 그리고 주가의 상승은 기업의 향후 증자에도 유리하게 작용합니다. ‘증자(增資)’는 회사가 자본을 늘리는 것을 말하는데, 자본을 늘리는 데는 통상 신주의 발행이 뒤따릅니다.

 

증자에는 유상증자와 무상증자가 있습니다. 유상증자는 신주를 발행할 때 그 인수가액으로 현금이나 현물을 납입시켜 실제로 회사 재산이 늘어나는 경우이고, 무상증자는 자본금이 장부상으로만 늘어나고 실제 회사재산은 늘어나지 않는 경우를 가리킵니다. 유상증자는 다시 액면가액으로 신주를 발행하는 것과 시가발행 2가지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 액면가액에 의한 유상증자는 과거에는 많이 사용되었지만 현재는 거의 사용되지 않는 방법입니다. 결국 유상증자는 대체로 시가발행에 의해 이루어지는데, 주식시장에서 주가가 상승하면 기업은 유상증자를 통해 많은 돈을 자본금으로 확충하는 것이 가능합니다. 그만큼 기업은 가용할 수 있는 자금 확보를 통해 생산시설을 확충하거나 기술개발에 나설 수 있는 여력을 가지는 것입니다. 물론 기업의 장기적 발전에 큰 영향을 미치는 요소이기도 업이 은행 대출이나채권 발행을 통해 자금을 마련하는 경우와 달리 주식발행을 통해 자금을 마련하는 경우 이자를 지급하지 않는 장점도 있습니다.

2020. 08. 14. 21:28
2

안녕하세요 주식질문답변가 부자아빠입니다.

일단 주식공개를 했다는 자체가 내주식을 공개적으로 시장에서 거래가 가능한 상태가 되었다는 말입니다. 말씀해주신대로 인정받은가격으로 회사의 지분 일부를 시장에 팔아 현금화하고 그걸로 기술개발도 계속하고 공장도 증설하고 마케팅비용으로 쓸수도있죠.

2020. 08. 16. 15:27
1