아이의 코가 항상 건조한데 수분 유지 방법 있을까요?

2022. 06. 03. 11:08

최근 소아과 갔을 때 의사분께서 비강건조증이라고 하셔서 코피가 자주난다고 하시더라구요.

제 코도 건조한 편이라 어른이라 그냥 저냥 버텼지만 아이는 아무래도 그게 아니라서

코피가 수시로 나서 걱정이 많이 됩니다. 직접적으로 물을 뿌려주는게 가장 최선일까요?

보습제를 코속에 바르는건 좀 이상해보여서요 ㅠ


아하에 질문하고 궁금증을 해결하세요! 지금 가입하면 120AHT을 드려요! 아하에 질문하고 궁금증을 해결하세요! 지금 가입하면 120AHT을 드려요!

총 9개의 답변이 있어요.

안녕하세요. 심은채 육아·아동전문가입니다.

코 점막이 악하거나 비염기도 있을 때 코피가 자주 나기도 합니다.

또는 콧속 혈관이 약해서 그럴수도 있구요.

매일 코 세척을 해주고 코에 연고 바르면 낫기도 하니 참고 바랍니다.

아이들이 생활하는 공간은 습도를 50~60%로 유지해야 하며 가습기 또는 젖은 수건을 두어서 습도를 조절하시길 바랍니다

2022. 06. 03. 22:16
답변 신고

이 답변은 콘텐츠 관리 정책 위반으로 비공개되었습니다.

신고사유 :

    안녕하세요. 이은별 심리상담사/육아·아동전문가입니다.

    평소에 집에 가습기를 사용하거나 하면서 일정한 환경을 유지해주면 좋습니다.

    기질적으로(타인에 비해서) 건조함이 크다면 조금더 습도를 높여주는 방향으로 해주는것이 좋습니다

    특이 질환이 아니라면 특별히 처치를 하는것보다

    환경을 조성하는것만으로도 충분히 괜찮아질것입니다.

    2022. 06. 03. 20:12
    답변 신고

    이 답변은 콘텐츠 관리 정책 위반으로 비공개되었습니다.

    신고사유 :

      중앙대학교 사회복지학과

      안녕하세요. 육아·아동전문가입니다.

      집안에 가습기를 틀어 놓는것은 어떨까요? 가습기를 틀어놓고 수건에 물을 적셔놓은 방법을 사용한다면 습도는 어느정도 조절이 될 수 있을것이라 생각됩니다. 또 습도계를 시중에서 쉽게 구매할 수 있는데요 습도계를 통해 적절한 습도를 유지해 주시기 바랍니다.

      2022. 06. 03. 17:02
      답변 신고

      이 답변은 콘텐츠 관리 정책 위반으로 비공개되었습니다.

      신고사유 :

        안녕하세요. 성문규 심리상담사/육아·아동전문가입니다. 가장좋은 방법은 집에 가습기를 틀어놓는 것이고

        코에 수분을 제공해주는 제품들이 많이 있습니다

        생리식염수를 칙칙 뿌려주는 것도 좋구요

        2022. 06. 03. 16:12
        답변 신고

        이 답변은 콘텐츠 관리 정책 위반으로 비공개되었습니다.

        신고사유 :

          소아청소년과 (현재 휴직중), 신생아 집중관리

          안녕하세요. 정소원 소아청소년과의사입니다.

          코에 물을 뿌려주면

          샤워나 머리를 감으실 때 수돗물이 코에 들어갔을때처럼

          매운 느낌으로 무척 괴로워할테니 절대 하시면 안됩니다.

          보습제 또한 화학성분이며

          피부가 점막에 직접 도포시 자극을 줄 뿐만 아니라

          2차감염을 유발할 수 있어 결코 권하지 않습니다.

          약국에 가시면

          식염수 스프레이를 일반약으로 판매하고 있으니

          이를 사용해서 충분히 코 점막을

          뿌려 주기만 해도 숨쉬기는 훨씬 편해집니다.

          특히, 자기전이나 식사전 코가 많이 막힐 때 뿌려주시면 도움이 됩니다.

          다만, 식후에 바로 뿌려주시면 재채기를 유발해서 역류의 문제를 일으킬 수 있으니

          이때만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도움이 되셨길 바랍니다.

          2022. 06. 03. 15:15
          답변 신고

          이 답변은 콘텐츠 관리 정책 위반으로 비공개되었습니다.

          신고사유 :

            안녕하세요. 전중진 심리상담사/경제·금융/육아·아동전문가입니다.

            일단은 코에 무언가를 뿌리는 것보다 아이가 지내는 환경에서

            적절한 습도를 유지해주세요.

            그리고 위생적인 상태를 유지해주시길 바랍니다.

            2022. 06. 03. 14:02
            답변 신고

            이 답변은 콘텐츠 관리 정책 위반으로 비공개되었습니다.

            신고사유 :

              안녕하세요. 전지훈 심리상담사/육아·아동전문가입니다.

              환절기에는 아무래도 신체가 건조해지니 코가 잘 마릅니다.

              공기가 메마르고 습도도 낮고 미세먼지가 증가하면 환기를 자주 못하는 것도 코가 마르는 원인일 수 있습니다.

              실내 습도를 높이고, 물을 충분히 마셔주는 것도 도움이 될 것입니다.

              2022. 06. 03. 22:48
              답변 신고

              이 답변은 콘텐츠 관리 정책 위반으로 비공개되었습니다.

              신고사유 :

                안녕하세요. 홍준기 육아·아동전문가입니다.

                습도를 높여주는게 좋습니다. 코 막힘에 가장 먼저 사용해 볼 수 있는 방법입니다.즉, 방안이 건조하게 되면 코의 기능이 떨어지고 코의 점막이 마르게 되어 코가 더 막히기 때문에 방안의 온도는 20'C, 습도는 50-60%로 유지하여 코의 생리적인 기능이 최상의 상태로 유지되어 코의 점막이 부드럽고 분비물이 마르지 않도록 하는 것이 좋습니다.

                습도를 올려주는 방법은 가습기를 사용하거나, 가제 수건에 따뜻한 물을 적셔서 코에 온습포를 해주거나, 목욕을 시켜서 따뜻한 수증기를 들여 마실 수 있도록 하는 것이 좋습니다.

                가습기를 사용할 때는 물이 끓여져서 수증기가 나오는 가열형인 경우에는 수돗물을 바로 사용해도 좋으나 초음파형인 경우에는 아기에게 직접 수증기가 들어가게 되므로 끓인 물을 식혀서 사용하는 것이 좋습니다.

                답변이 도움되셨으면 좋겠네요

                2022. 06. 03. 22:37
                답변 신고

                이 답변은 콘텐츠 관리 정책 위반으로 비공개되었습니다.

                신고사유 :

                  안녕하세요. 이정훈 심리상담사/경제·금융/육아·아동전문가입니다.

                  특히 아이의 경우 성인에 비해 빈도가 높고, 부작용이 발생할 경우 불편감을 스스로 표현하지 못하는 경우가 많기 때문에 되도록이면 보존적인 치료(연고 등으로 습윤하게 관리, 코를 풀거나 자극하지 않는 방법)를 권장합니다.

                  비강건조증 예방을 위한 적절한 조치를 했음에도 불구하고 코피 지속 시간이 20~30분 이상으로 길면 다른 질환을 의심해 봐야 합니다.

                  2022. 07. 02. 18:25
                  답변 신고

                  이 답변은 콘텐츠 관리 정책 위반으로 비공개되었습니다.

                  신고사유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