치실 사용의 올바른 방법이 궁금해요

2022. 05. 12. 16:02

즘들어 치실의 소중함을 느끼는 사람입니다

예전부터 치실을 올바르게 써야한다고 그랬는데 기억이 나지 않아 이렇게 질문은 해봅니닫

어떻게 해야지 치실을 올바르게 사용을 할 수 있는지가 궁금합니다


아하에 질문하고 궁금증을 해결하세요! 지금 가입하면 125AHT을 드려요! 아하에 질문하고 궁금증을 해결하세요! 지금 가입하면 125AHT을 드려요!

총 6개의 답변이 있어요.

안녕하세요. 최병관 의사입니다.

치실을 올바르게 사용하기 위해서는 양손에 감은 치실을 이 사이에 끼워 충분히 움직여 끼인 음식물을 제거하고 이 하단부위까지 충분히 돌려가며 치실을 사용하는 것이 좋겠습니다.

2022. 05. 14. 15:37
답변 신고

이 답변은 콘텐츠 관리 정책 위반으로 비공개되었습니다.

신고사유 :

    피부과전문의

    안녕하세요. 노동영 의사입니다.

    치면에 따라 톱니를 당기듯이 천천히 움직이면서 치간을 통과 할 때까지 조금씩 넣습니다. 치간을 통과하면 치아를 감싸듯이 움직이면서 치주포켓에 넣습니다. 위아래로 움직이면서 치아의 측면을 청소합니다. 더러워진 치실은 프라그가 붙어 있기 때문에 한 곳을 완료 할 때마다 더러워진 부분을 감아서 늘 새로운 실을 사용하시는 것이 좋습니다.

    2022. 05. 14. 15:30
    답변 신고

    이 답변은 콘텐츠 관리 정책 위반으로 비공개되었습니다.

    신고사유 :

      대학병원 전문의

      안녕하세요 아하(Aha) 의료, 코로나 카테고리에서 활동중인 전문의입니다.

      아래는 치실의 사용법에 대한 글을 정리해놓은 것입니다.

      참조하시어 도움이 되기를 바랍니다.

      치실은 손가락 사이에서 팽팽하게 3~5cm 길이를 유지하세요. 검지를 사용해 치실을 아랫니의 접촉면 사이로 이동합니다. 미끄러지듯 움직이기: 부드럽게 지그재그 동작으로 치실을 치아 사이로 이동하세요. 치실이 치아 사이에서 끊어지지 않게 하세요.

      2022. 05. 14. 11:16
      답변 신고

      이 답변은 콘텐츠 관리 정책 위반으로 비공개되었습니다.

      신고사유 :

        안녕하세요. 김경태 의사입니다.

        치실은 본인의 치아 틈에 맞는 굵기를 선택해야 합니다.

        너무 굵으면 치아 사이틈을 오히려 벌릴수 있습니다.

        치실을 넣은 뒤에는 한쪽손으로 당겨서 뺴야합니다.

        두손으로 튕기듯 하면 치아사이가 벌어집니다.

        2022. 05. 14. 08:28
        답변 신고

        이 답변은 콘텐츠 관리 정책 위반으로 비공개되었습니다.

        신고사유 :

          안녕하세요. 이영민 의사입니다.

          치실을 사용할 때는 손과 손 사이를 3~5cm 사이로 잡아주면서 치아 사이를 부드럽게 지그재그 모양으로 치아와 치아사이를 무리하지 않고 비벼주는 것이 중요합니다.

          감사합니다.

          2022. 05. 12. 23:50
          답변 신고

          이 답변은 콘텐츠 관리 정책 위반으로 비공개되었습니다.

          신고사유 :

            재활의학과

            안녕하세요. 남희성 의사입니다.

            치과선생님의 이야기를 들어보시는게 가장 정확할거라서 치과 카테고리에 질문을 해보시는게 더 좋을것으로 생각됩니다.

            제가 아는 선에서 설명을 해드리면 치실은 칫솔로 닫지 않는 이빨 사이의 공간을 닦아내는 기능이 가장 중요합니다. 이빨이 서로 만나는 부분을 닦아내는 도구인거죠.

            치실을 이빨 사이에 넣으시면 앞이빨이 있고 뒷 이빨이 있을겁니다. 앞 이빨의 뒷면을 먼저 위아래로 닦아주시고 뒷 이빨의 앞면을 위아래로 닦아주시면 됩니다.

            2022. 05. 12. 21:32
            답변 신고

            이 답변은 콘텐츠 관리 정책 위반으로 비공개되었습니다.

            신고사유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