아쉽지만 헤어진 사람을 잊고 싶습니다

2022. 09. 28. 08:04

헤어진지 오래되었는데도 자꾸만 생각나는데

이젠 잊고 싶습니다

그사람은 이미잊고 잘살텐데

나만 그리워하고 있는거 같기도하고

좀더 바쁘게 살다보면 잊혀질까요?


총 7개의 답변이 있어요.

안녕하세요. 이은별 심리상담사입니다.

조금더 바쁘게 사는것도 좋을수있으며

나를 위해 무언가를 개발하고 활동을 꾸준히 하면 좋아질수있을것입니다.

2022. 09. 29. 02:16
답변 신고

이 답변은 콘텐츠 관리 정책 위반으로 비공개되었습니다.

신고사유 :
    답변 삭제

    이 답변은 작성자의 요청 또는 모니터링으로 삭제되었어요.

    이 답변은 비공개되어 본인만 확인할 수 있어요.

    안녕하세요. 조민우 심리상담사입니다.

    사람들마다 헤어짐에 대한 반응과 생각은 전부 다릅니다.

    상심이 크신 것에 대한 위로를 드리며

    나의 마음을 한번 더 돌아 볼 수 있는 계기가 된다면

    더욱 성숙한 삶으로 나아갈 수 있을것이라 응원을 드립니다.


    마음 챙김 명상을 한번 진행해보시는 것이 어떨지요?

    그럼에도 불구하고 나아지지 않는다면 삶에 지장이 있는 것이기 때문에 병원에 방문 후 의사 선생님과 상의를 해보시는 것도 추천 드립니다.


    항상 행복하시고 건강하시기를 바라며

    이겨 내실 수 있다 믿습니다.

    화이팅!

    2022. 09. 28. 15:58
    답변 신고

    이 답변은 콘텐츠 관리 정책 위반으로 비공개되었습니다.

    신고사유 :
      답변 삭제

      이 답변은 작성자의 요청 또는 모니터링으로 삭제되었어요.

      이 답변은 비공개되어 본인만 확인할 수 있어요.

      안녕하세요? 아하(Aha) 심리 상담 지식답변자 김성훈 심리상담사입니다. 질문하신 내용에 대하여 아래와 같이 답변 드립니다.

      네. 집중할 대상을 찾으면 헤어진 사람에 대하여 생각할 여유가 사라지기 때문에 자연스럽게 잊을 수 있게 됩니다.

      2022. 09. 28. 11:19
      답변 신고

      이 답변은 콘텐츠 관리 정책 위반으로 비공개되었습니다.

      신고사유 :
        답변 삭제

        이 답변은 작성자의 요청 또는 모니터링으로 삭제되었어요.

        이 답변은 비공개되어 본인만 확인할 수 있어요.

        안녕하세요. 전중진 심리상담사입니다.

        헤어지신 분을 잊기 위하여는 잊을 수 있도록

        다른 즐거운 일을 하는 것이 가장 좋습니다.

        그러니 너무 부담느끼지 마시고 다른 좋아하는 일을

        하시면서 잊도록 노력해보시길 바랍니다.

        2022. 09. 28. 10:31
        답변 신고

        이 답변은 콘텐츠 관리 정책 위반으로 비공개되었습니다.

        신고사유 :
          답변 삭제

          이 답변은 작성자의 요청 또는 모니터링으로 삭제되었어요.

          이 답변은 비공개되어 본인만 확인할 수 있어요.

          안녕하세요. 성문규 심리상담사입니다.

          이미 헤어진지 오래되었다면

          헤어진 인연을 잊고 다른인연과 만남을 가져보시는 것도 필요할 것 같습니다

          꼭 사귀라는 것이 아니라 사교활동이 필요할 것으로 생각됩니다

          2022. 09. 28. 10:18
          답변 신고

          이 답변은 콘텐츠 관리 정책 위반으로 비공개되었습니다.

          신고사유 :
            답변 삭제

            이 답변은 작성자의 요청 또는 모니터링으로 삭제되었어요.

            이 답변은 비공개되어 본인만 확인할 수 있어요.

            안녕하세요. 임은희 심리상담사입니다.

            다른 인연을 만나보시는건 어떠신지요?

            시간이 약 이기도 하나

            다른 사람이 글쓴이의 그 마음을 더 채워줄겁니다

            만약 새로운 사람이 어렵다면

            운동이나 독서 다른 취미활동들을 찾아보시는 것도 좋을 것 같습니다

            2022. 09. 28. 09:48
            답변 신고

            이 답변은 콘텐츠 관리 정책 위반으로 비공개되었습니다.

            신고사유 :
              답변 삭제

              이 답변은 작성자의 요청 또는 모니터링으로 삭제되었어요.

              이 답변은 비공개되어 본인만 확인할 수 있어요.

              안녕하세요. 이진성 심리상담사입니다.

              모든건 시간이 해결해 주더라구요.

              처음엔 슬프더라도 시간이 1년 2년 .. 5년

              지나가다 보니 점점 잊혀져 가더라구요.

              2022. 09. 28. 09:34
              답변 신고

              이 답변은 콘텐츠 관리 정책 위반으로 비공개되었습니다.

              신고사유 :
                답변 삭제

                이 답변은 작성자의 요청 또는 모니터링으로 삭제되었어요.

                이 답변은 비공개되어 본인만 확인할 수 있어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