예민한 기질의 남자아이(33개월) 훈육법은?

2022. 01. 16. 01:57

33개월 아이를 둔 아빠입니다.

저희 아이는 조금 예민한 기질을 갖고 있는것 같은데 예민한 아이한테는 어떤 방식의 훈육이 좋을까요?

예를 들면 떼를 쓸때나 맘대로 안된다고 화를 낼때나 밥을 안먹을때 등등 이요.

아빠가 처음이라 조금 힘이 드네요^^;


아하에 질문하고 궁금증을 해결하세요! 지금 가입하면 125AHT을 드려요! 아하에 질문하고 궁금증을 해결하세요! 지금 가입하면 125AHT을 드려요!

총 7개의 답변이 있어요.

안녕하세요. 박세희 육아·아동전문가입니다.

예민한 아이를 양육하기 위해서는 양육자가 더욱 노력할 수 밖에 없습니다

일단 가장 먼저 아이를 기다려주세요

흥분이 조금 이라도 가라 앉으면

아이의 마음을 공감해주세요

그리고 왜 안되는지 규칙이 무엇인지 설명을 해주세요

그리고 아이에게 어떻게 하고싶은지 물어보시고 점점 타협점을 찾아가시는게 좋습니다. 하지만 규칙을 어기거나 위험한 행동은 안된다고 단호히 해주시는 것도 필요합니다.

가장 먼저 아이를 기다려주시는게 힘드시겠지만

잠깐이나마 기다리는 순간동안 양육자의 마음도 감정적이지 않고 평온하게 다스리시고 아이도 자기스스로 감정을 컨트롤 할수 있도록 시간을 갖다보면 점차 좋아지실겁니다

아직 어린아이를 양육하고 계신거라면 점차 아이가 클수록

규칙을 배우고 생활습관이 자리 잡으면 조금은 나아질겁니다.

2022. 01. 17. 14:10
답변 신고

이 답변은 콘텐츠 관리 정책 위반으로 비공개되었습니다.

신고사유 :

    안녕하세요. 천지연 육아·아동/인문·예술전문가입니다. 예민한 아이는 예민하게 받아들이면 엇나갑니다. 예민한 아이일 수록 더욱 섬세하고 부드럽게 대처 해야 합니다. 아이가 밥을 먹지 않거나, 때를 쓰거나, 마음대로 안된다고 짜증을 내면 아이의 눈을 맞추고 부드럽고 강한 어조로 아닌 건 아니라고 말하여 주세요. 아이가 더 짜증을 내고 떼를 쓰고 운다고 해서 불안해 하거나 화를 낼 필요 없습니다. 아이의 떼쓰기와 울음이 잦아들 때까지 기다리세요. 아이가 의자나 벽 이외에 모서리 부분 그리고 날카로운 것에 다치지 않도록 아이에게 눈만 떼지 말고 아이의 행동을 지켜보기만 하세요 아이가 울음과 떼가 잦아들면 아이에게 다가가 이런행동은 하지 않는 거라고 다시 한번 알려주세요 그리고 아이를 한번 안아주시고 다독여 주세요

    2022. 01. 17. 09:15
    답변 신고

    이 답변은 콘텐츠 관리 정책 위반으로 비공개되었습니다.

    신고사유 :

      안녕하세요? 아하(Aha) 육아·아동 분야 전문가 김성훈아동심리삼당사입니다.

      질문하신 내용에 대하여 아래와 같이 답변 드립니다.

      예민한 기질의 아동은 대체적으로 감정이 섬세한 편입니다. 생리적인 각성상태가 높은 편이라, 섬세한 감정에 잘 우는 모습이 특징적입니다. 불규칙한 수면패턴으로 배설, 식사 등 일정하지 않습니다. 새로운 환경에서는 적응시간이 필요하며, 정서적으로 불안해하거나 긴장을 잘 하는 친구들도 있어 어떤 일이든 시작하기 전에 충분한 사전 설명이 필요합니다.

      2022. 01. 16. 20:13
      답변 신고

      이 답변은 콘텐츠 관리 정책 위반으로 비공개되었습니다.

      신고사유 :

        안녕하세요. 심은채 육아·아동전문가입니다.

        예민한 아이들에겐 무조건 야단을 치거나 화내기 보다는 적당하게 아이와 타협하는게 중요할거 같습니다

        그리고 더 나은 방법은 없는지 아이 스스로에게 찾아보게 한 후 적당히 정보를 주는 것도 효과적이구요

        적당한 허용은 아이의 자율성을 키워줍니다

        이 시기는 아이의 마음을 충분히 읽어주고 공감해주는것도 중요합니다.

        2022. 01. 16. 10:33
        답변 신고

        이 답변은 콘텐츠 관리 정책 위반으로 비공개되었습니다.

        신고사유 :

          안녕하세요. 성문규 심리상담사/육아·아동전문가입니다.

          미운4살이라고도 하는 30개월정도의 시기에 말하고 표현라는 능력이 급격기 발달하여 자기주장이 강해지는 시기이기때문에 말을 듣지않는다고 느낄수 있습니다 대부분의 가정에서 하는 고민일테니 아이의 말, 행동에 주목하여 주시면 좋을 것 같네요

          2022. 01. 16. 10:24
          답변 신고

          이 답변은 콘텐츠 관리 정책 위반으로 비공개되었습니다.

          신고사유 :

            안녕하세요. 전중진 심리상담사/육아·아동전문가입니다.

            아이가 예민하더라도 조금 무뎌지게 양육할 필요가 있습니다.

            아이가 고집이 셀 것으로 보이는데 부모님이 항상 일관된 모습을

            보이시고 되는 것과 안되는 것의 명확한 차이점을 구분하시면서

            양육을 하셔야 합니다.

            그래야 아이도 혼란이 없고 일관성이 있는 상태로 성장하기 때문에

            부모님께서 혼을 낼 때와 혼을 내지 않을 떄를 명확하게 하시는 것이

            좋을 것 같습니다.

            2022. 01. 16. 09:07
            답변 신고

            이 답변은 콘텐츠 관리 정책 위반으로 비공개되었습니다.

            신고사유 :

              안녕하세요. 이찬로 심리상담사/육아·아동전문가 입니다.

              아이가 곧 3돌이네요

              성장하는 아이들에게서는 자라면서 스스로 생각을 하게 되서

              자아가 형성되며, 자기 주장 및 고집이 강해집니다.

              말씀 주신 대로 떼를 쓰거나 화를 내거나 자기가 하고 싶은 행동만 하는 것이

              다 그러한 이유에서 입니다.

              가장 정확한 정답은 시간입니다.

              특정 시간을 잘 지나가도록 인내심을 갖고 양육을 하다 보면 어느 순간 해결 되는

              자연한 문제입니다.

              그럼에도 많은 부모들이 힘들어 하는 것이 사실인데요.

              아이에게 지속적으로 생활 예절이나 방법, 잘못된 것에 대한

              부드러운 훈육 등 모든 것을 아이의 수준에 맞는 화법을 이용하셔서

              끊임 없는 대화를 하시길 권해 드립니다.

              2022. 01. 16. 09:01
              답변 신고

              이 답변은 콘텐츠 관리 정책 위반으로 비공개되었습니다.

              신고사유 :